• 아시아투데이 로고
KT, ‘폰 안심케어3’ 출시…휴대폰 분실·파손 최대 140만원까지 보장
2018. 12. 11 (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0℃

도쿄 4.5℃

베이징 -4.1℃

자카르타 28.4℃

KT, ‘폰 안심케어3’ 출시…휴대폰 분실·파손 최대 140만원까지 보장

김민석 기자 | 기사승인 2018. 01. 01. 10:2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플러스 공유하기
  • 밴드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라인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KT는 휴대폰 분실·도난·파손 등 사고에 최대 140만원까지 보장하는 ‘KT 폰 안심케어3’를 출시한다고 1일 밝혔다.

폰 안심케어는 휴대폰 분실이나 파손 등 사고 발생시 기기변경 비용이나 파손 수리비의 일정액을 보상해 주는 서비스다. 2일부터 가입할 수 있는 ‘KT 폰 안심케어3’는 종전의 ‘KT 폰 안심케어2’에서 플래티넘형과 프리미엄형 2종을 추가로 구성해 각각 최대 140만원, 100만원까지 보장한다.

또 기존의 △스페셜 △베이직 △파손 △일반 상품의 월 이용료도 인하했다. 애플아이폰의 경우 리퍼 단말로 1회 보상 시 최대 보장 금액을 30만원에서 35만원으로 상향했다. KT 폰 안심케어3 보험에 대한 가입 문의 및 자세한 내용은 ‘KT닷컴’과 고객센터(국번 없이 100번)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