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KT, ‘폰 안심케어3’ 출시…휴대폰 분실·파손 최대 140만원까지 보장

KT, ‘폰 안심케어3’ 출시…휴대폰 분실·파손 최대 140만원까지 보장

김민석 기자 | 기사승인 2018. 01. 01. 10:20
    1. 페이스북 공유하기
    2. 트위터 공유하기
    3. 카카오플러스 공유하기
    4. 밴드 공유하기
    5.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6. 라인 공유하기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KT는 휴대폰 분실·도난·파손 등 사고에 최대 140만원까지 보장하는 ‘KT 폰 안심케어3’를 출시한다고 1일 밝혔다.

폰 안심케어는 휴대폰 분실이나 파손 등 사고 발생시 기기변경 비용이나 파손 수리비의 일정액을 보상해 주는 서비스다. 2일부터 가입할 수 있는 ‘KT 폰 안심케어3’는 종전의 ‘KT 폰 안심케어2’에서 플래티넘형과 프리미엄형 2종을 추가로 구성해 각각 최대 140만원, 100만원까지 보장한다.

또 기존의 △스페셜 △베이직 △파손 △일반 상품의 월 이용료도 인하했다. 애플아이폰의 경우 리퍼 단말로 1회 보상 시 최대 보장 금액을 30만원에서 35만원으로 상향했다. KT 폰 안심케어3 보험에 대한 가입 문의 및 자세한 내용은 ‘KT닷컴’과 고객센터(국번 없이 100번)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