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김도진 기업은행장, 평창동계올림픽 개최 강원지역 현장 방문

김도진 기업은행장, 평창동계올림픽 개최 강원지역 현장 방문

이선영 기자 | 기사승인 2018. 01. 03. 18:2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플러스 공유하기
  • 밴드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라인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새해맞이 은행장 강원지역 격려방문 2
IBK기업은행은 지난 2일 김도진 은행장(오른쪼)이 새해 첫 일정으로 평창동계올림픽대회 개최를 앞두고 있는 강원지역 영업 현장을 방문했다고 밝혔다.. 김 행장이 2일 저녁 원주에 위치한 한 식당에서 직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제공=기업은행
IBK기업은행은 지난 2일 김도진 은행장이 새해 첫 일정으로 평창동계올림픽대회 개최를 앞두고 있는 강원지역 영업 현장을 방문했다고 밝혔다.

김 행장은 시무식에서 “저는 올해도 변함없이 고객과 현장을 가장 중요한 경영의 축으로 삼을 것”이라며 “작년보다 더 다양한 기회를 통해 여러분이 계신 곳으로 찾아갈 것”이라고 말했다.

시무식을 마친 김 행장은 새로 개통된 경강선 KTX를 타고 강릉까지 이동해 강릉지점 직원들과 건강·복을 기원하는 마음으로 떡국을 나눠 먹었다.

이어 김행장은 속초·동해 지점을 차례로 방문해 격지에서 근무하는 영업점 직원을 격려하고 애로사항을 청취했다.

이어 만찬 자리가 마련된 원주로 이동한 김 행장은 직원들에게 평창동계올림픽대회 마스코트인 수호랑과 반다비 인형을 전달하며 “평창동계올림픽 대회의 성공적인 개최로 강원도 지역 경제가 활성화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김도진 은행장이 이날 이동한 거리는 총 700km에 달하며, 2016년 말 취임이후 현재까지 총 196개 영업점을 방문해 4287명의 직원들을 만났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