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김동연·이주열 내일 회동, 환율급락 논의할까
2018. 09. 26 (수)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4.6℃

도쿄 19.4℃

베이징 20.5℃

자카르타 30.6℃

김동연·이주열 내일 회동, 환율급락 논의할까

김은성 기자 | 기사승인 2018. 01. 03. 18:07
    1. 페이스북 공유하기
    2. 트위터 공유하기
    3. 카카오플러스 공유하기
    4. 밴드 공유하기
    5.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6. 라인 공유하기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김동연 "환율, 급격한 쏠림에는 단호히 대처"
김동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최근 환율이 급락한 것과 관련해 “시장 상황을 보고 있다. 급격한 쏠림에는 정부가 대처를 단호하게 할것이다”고 3일 말했다.

김 부총리는 이날 서울 코엑스에서 열린 경제계 신년 인사회에 참가한 후 최근 환율 움직임에 관한 기자들의 질문에 이같이 답했다.

김 부총리는 최근 환율 변동이 급격하다고 보지 않느냐는 물음에 “그 판단을 내가 얘기할 수는 없다”며 “그 정도 원론적으로 얘기하겠다”며 말을 아꼈다.

김 부총리는 4일 오전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와 서울 은행회관 뱅커스클럽에서 조찬회동을 앞두고 있어 환율 변화와 관련해 당국의 대응책을 논의할 것으로 예상된다.
캡처
김동연 부총리/아시아투데이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