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아는형님’ 홍석천, 방탄소년단 향한 팬심 고백 “지민 애교에 채널 고정”

‘아는형님’ 홍석천, 방탄소년단 향한 팬심 고백 “지민 애교에 채널 고정”

온라인뉴스부 | 기사승인 2018. 01. 14. 00: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플러스 공유하기
  • 밴드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라인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아는형님' 홍석천, 방탄소년단 향한 팬심 고백 "지민 애교에 채널 고정" /아는형님 홍석천 장서희, 홍석천 방탄소년단, 사진=JTBC '아는형님' 방송 캡처
'아는형님' 홍석천이 그룹 방탄소년단 지민을 향한 팬심을 고백했다.

13일 방송된 JTBC '아는형님'에는 장서희, 홍석천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장서희는 "1회부터 챙겨봤다"면서 '아는형님' 애청자를 자처했다.

이에 홍석천은 "나는 '아는형님'에 걸그룹이 나왔을 때는 '언니는 살아있다'를 봤다"고 말해 형님들로부터 뜨거운 환호를 받았다.

홍석천은 "보이그룹이 나왔을 땐 '아는형님'을 봤다"면서 방탄소년단 편을 언급했다.

그는 "지민이가 귀여운 짓을 하는데 채널을 돌릴 수가 없더라"라고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