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트럼프 “중국 경제 더 큰 타격 줄 조치 많아, 협상 테이블로 나와야”
2018. 12. 18 (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1.4℃

도쿄 10℃

베이징 6.6℃

자카르타 31.6℃

트럼프 “중국 경제 더 큰 타격 줄 조치 많아, 협상 테이블로 나와야”

하만주 워싱턴 특파원 | 기사승인 2018. 10. 12. 02:1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플러스 공유하기
  • 밴드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라인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미 고율관세 정책로 "중국 경제 상당히 침체"
트럼프-시진핑 11월 말 아르헨티나 G20서 회담
Hong Kong Trump Protest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11일(현지시간) 미 폭스뉴스 ‘폭스 앤 프렌드’ 인터뷰에서 중국산 수입품에 대한 미국의 고율 관세 정책이 중국에 “큰 영향을 미쳤고, 중국 경제는 아주 상당히 침체했다”며 “중국은 협상 테이블로 나와야 한다”고 말했다. 사진은 친(親)중국 홍콩 주민들이 지난 1일 홍콩 미국 영사관 앞에서 트럼프 대통령의 대(對)중국 무역전쟁에 항의 시위를 하는 모습./사진=홍콩 AP=연합뉴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11일(현지시간) 중국 경제에 더 큰 타격을 줄 수 있는 조치는 많이 있다며 “중국은 협상 테이블로 나와야 한다”고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미 폭스뉴스 ‘폭스 앤 프렌드’ 인터뷰에서 중국산 수입품에 대한 미국의 고율 관세 정책이 중국에 “큰 영향을 미쳤다”면서 “중국 경제는 아주 상당히 침체했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어 트럼프 대통령은 중국이 협상을 바라지만 아직 준비되지 않은 것 같다면서 중국에 그렇게 말했다고 밝혔다.

그는 또 역대 미 대통령들은 중국이 불공정한 무역 관행을 추구하도록 했다고 비판하고 중국 정부에 “그것은 끝났다”고 말해야 했다고 강조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그들(중국)은 아주 오랫동안 잘 살았고 솔직히 말해 미국인이 멍청한 사람이라고 생각하는 것 같다”며 “미국인은 멍청한 사람이 아니다. 무역에 있어 우리는 잘못됐었다”고 말했다.

그는 전날 밤에도 폭스뉴스 인터뷰에서 한·미 자유무역협정(FTA)과 북미자유무역협정(NAFTA) 개정을 거론하며 미·중 무역전쟁에서 미국이 승리할 것이라고 장담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캐나다·멕시코·한국을 보라”며 “우리는 엄청난 거래를 했다. 그것(미·중 무역분쟁)은 문제가 아니다”고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다음 달 말 아르헨티나 부에노스아이레스에서 열리는 주요 20개국(G20) 정상회의 기간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과 회담할 것으로 알려졌다.

래리 커들로 백악관 국가경제위원회(NEC) 위원장은 이날 기자들과 만나 두 정상이 G20 정상회의 때 회동하는 것에 대해 논의하고 있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