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문의장 “5선 이상 중진, 주요 국가 책임지는 의원외교 강화해야”

문의장 “5선 이상 중진, 주요 국가 책임지는 의원외교 강화해야”

임유진 기자 | 기사승인 2019. 04. 12. 15:4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포토] 문희상 의장, 국회 임시회 개회
아시아투데이 송의주 기자 = 문희상 국회의장.
문희상 국회의장은 12일 “문화 대국으로 성장한 지금 외교를 강화해야 하는데 더는 정부에 몽땅 맡겨놓을 수 없다”면서 5선 이상 중진의원들이 주요 국가를 하나씩 책임지고 맡아 활동하는 방안을 제안했다.

문 의장은 이날 서울 여의도 한 음식점에서 열린 여야 5선 이상 중진의원 모임인 ‘이금회’ 회동에서 이같이 제시했다.

문 의장은 “앞서 5당 대표와 미국에 가보니 미국의 막강한 외교활동은 의원외교에서 시작됐다는 것을 알았다”며 “중진의원들은 각자 맡은 나라에 대해 완전히 숙지해 전문가나 달인이라고 말할 수 있을 만큼 돼야 한다”고 주문했다. 또 “곧 미국에서 7∼8명으로 구성된 코리아스터디그룹이 방한할 예정이니 그것부터 챙겨야 한다”고 말했다.

문 의장은 “지금까지는 의원외교 활동의 핵심을 예산 축소 등 국민 신뢰를 높이는 방향으로 가져갔다”며 “이제부터 실제로 꼭 필요한 의원외교는 열심히 외국에 나가서 하는 차원으로 추진할 방침”이라고 설명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