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황정민, ‘인질’(가제) 출연 확정…납치된 ‘배우 황정민’ 연기

황정민, ‘인질’(가제) 출연 확정…납치된 ‘배우 황정민’ 연기

배정희 기자 | 기사승인 2019. 05. 15. 14:1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황정민/사진=샘컴퍼니
영화 '부당거래' '베테랑' '군함도'에 이어 영화사 외유내강과 황정민이 함께하는 4번째 작품 '인질'(가제)이 15일 첫 촬영을 시작한다. 

황정민은 사상 최악의 인질 사건에 휘말린 ‘배우 황정민’을 연기한다. 

'공작' 이후 연극 무대를 통해 대중들과 호흡해온 황정민은 2년 만에 ‘인질’을 영화 차기작으로 선택한 이유에 대해 “인질과 인질범, 그리고 그들을 끝까지 쫓는 경찰들의 추격까지, 보는 내내 손에 땀을 쥐게 하는 몰입도와 긴장감이 탁월하다”고 밝혔다.

'인질' 제작진은 극중 몰입감을 위해 주인공 황정민을 제외한 나머지 배우들을 4달간의 오디션을 통해 새로운 얼굴들로 캐스팅했다. 

연출은 '무기의 그늘', '어떤 약속' 등의 단편으로 영화계의 주목을 받아온 신인감독 필감성 감독이 맡았다.  

황정민은 “'공작' 이후 오랜만의 촬영이라 설레고 기쁘고 또 긴장되는 영화 현장이 될 것 같다"며 " 첫 촬영을 시작으로 마지막 촬영까지 안전하게 마쳤으면 좋겠다. 많은 응원과 기대 부탁 드린다”고 소감을 전했다. 

필감성 감독은 “오랜 기간 준비해왔던 영화에 꿈꿔왔던 배우들, 제작진과 함께 하게 되어 매우 영광이다. 장르적 재미를 느낄 수 있는 영화를 선보이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인질'은 2020년 개봉 예정이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