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08. 25 (일)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9.4℃

도쿄 26.8℃

베이징 22.3℃

자카르타 28℃

스크린골프존, KT 올레tv에 264번 채널 추가

정재호 기자 | 기사승인 2019. 06. 13. 09:5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골프존 KT스크린골프존
사진=골프존
골프존 미디어의 스크린골프 전문 채널인 ‘스크린골프존’이 12일부터 KT 올레tv 264번 채널을 통해서 방영을 시작했다.

스크린골프존은 기존 △B tv 138번 △U+ tv 115번 △티브로드 119번에 이어 △KT 올레tv 264번 채널을 추가했다. 이를 바탕으로 IPTV(인터넷TV) 3사 및 케이블 TV로 서비스를 확대해 채널 경쟁력 강화에 나선다는 방침이다.

지난해 3월 개국한 스크린골프존은 국내 최대 스크린골프 매장을 보유한 ‘골프존’의 자회사 ‘골프존 미디어’에서 만든 세계 최초의 24시간 스크린골프 전문 채널이다.

스크린골프 프로 대회인 지투어(GTOUR) 및 지역 대회, 매장 대회 등 각종 스크린골프 대회 등을 중계한다. 스크린골프 시스템의 특성을 활용한 정밀한 데이터 분석과 카메라 워크, 신규 룰 등을 적용해 한층 진일보한 골프 방송을 선보인다.

또 스크린골프 예능 토크쇼 ‘박준형의 스크린골프쇼’, 샘 해밍턴과 샘 오취리의 골프 입문기를 담은 ‘투샘골프’, 스크린골프 소개팅 예능 ‘청춘스크린’ 등 골프 관련 다양한 예능, 교양, 시사 등의 오리지널 콘텐츠를 선보이며 시청자와 접점을 확대하고 있다.

김천광 골프존 미디어 대표이사는 “스크린골프존은 트렌드에 맞춘 신선한 골프 방송 콘텐츠를 선보이며 골퍼는 물론 골프에 낯선 시청자들에게까지 골프를 알리고 고정 시청 층으로 끌어들이며 채널 인지도를 높이고 있다”며 “앞으로도 골프 관련 다큐, 1인 방송 크리에이터와 연계한 골프 방송 콘텐츠 등 스크린골프존에서만 누릴 수 있는 다양한 장르의 오리지널 콘텐츠를 확대해 경쟁력을 끌어올리겠다”고 밝혔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