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홍남기, “日 수출규제 대응 추경 1200억 보다 커질 것”

홍남기, “日 수출규제 대응 추경 1200억 보다 커질 것”

조상은 기자 | 기사승인 2019. 07. 12. 11:0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정부가 일본 수출규제 대응 관련 검토 중인 추가경정예산(추경) 규모가 1200억원을 넘어설 것으로 보인다.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12일 국회 기획재정위원회 전체회의에서 “정부가 대책을 논의하는 과정에서 여러 부처가 대책을 제기하고 있다”면서 “여러 부처와 협의 단계이기 때문 (추경)금액이 달라질 수 있다”고 설명했다.

이낙연 국무총리는 추경 증액 규모를 최소 1200억원을 언급했었다.

이와 관련 홍 부총리는 “당장 올해 하반기라도 착수할 필요가 있는 사안에 대해 부처로부터 1차 요청받은 것들을 지난주에 한번 빠르게 검토한 초기본이 1200억원”이라며 “부처에서 그보다 더 많은 액수를 기재부에 요청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부처에서 이 사태를 보고 내년이 아니라 올해 하반기라도 긴급하게 사업에 착수하자는 요구 사업이 많아지다 있다”면서 “관계 부처와 협의한다면 금액이 더 커질 것으로 생각한다”고 밝혔다.

홍 부총리는 “우리 소재·부품·장비 산업 경쟁력 강화 대책을 올해 초부터 관계 부처 간에 마련해왔고 7∼8월 발표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