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현대해상, ‘자율주행 모빌리티 스타트업’ 코드24와 MOU 체결
2019. 12. 06 (금)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0.2℃

도쿄 8℃

베이징 -4.3℃

자카르타 26.8℃

현대해상, ‘자율주행 모빌리티 스타트업’ 코드24와 MOU 체결

김지수 기자 | 기사승인 2019. 11. 12. 10:1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사진_코드42 MOU체결
현대해상은 지난 11일 자율주행 관련 모빌리티 스타트업 코드42와 ‘미래 모빌리티 산업 및 관련 리스크 관리 방안 공동 연구·개발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2일 밝혔다. 이성재 현대해상 부사장(오른쪽)과 송창현 코드42 대표(왼쪽)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현대해상
현대해상이 자율주행 관련 모빌리티 스타트업 코드42와 미래 통합 모빌리티 플랫폼 서비스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2일 밝혔다.

양사는 지난 11일 서울 광화문에 위치한 현대해상 본사에서 ‘미래 모빌리티 산업 및 관련 리스크 관리 방안 공동 연구·개발을 위한 MOU 협약식을 가졌다. 협약식에는 이성재 현대해상 부사장과 송창현 코드42 대표 등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코드42는 네이버 CTO(최고기술책임자) 출신 송창현 대표가 올해 초 설립한 자율주행·모빌리티 솔루션 개발 등을 전문으로 하는 스타트업이다. 자율주행 타스(TaaS·Transportation-as-a-Service·서비스로서의 교통)를 목표로 하는 미래 모빌리티 통합 플랫폼 개발을 주력으로 하고 있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현대해상과 코드42는 데이터 기반의 모빌리티 특화 보험상품과 보험가입 프로세스 혁신 방안을 공동 연구 및 개발할 예정이다.

행사에 참석한 이성재 현대해상 부사장은 “국내외 모빌리티 서비스 수요와 이용고객은 급격하게 증가하고 있지만, 관련 보험상품 및 서비스 개발은 아직 미미한 상황”이라며, “코드42가 선보일 모빌리티 플랫폼을 기반으로 다양한 보험 상품 및 서비스 제공을 위해 지속적으로 협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