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소녀시대 일본 첫 아레나 투어, 14만 관객 동원하며 화려한 피날레
2019. 02. 22 (금)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7.2℃

도쿄 11.7℃

베이징 7℃

자카르타 26.8℃

소녀시대 일본 첫 아레나 투어, 14만 관객 동원하며 화려한 피날레

우남희 기자 | 기사승인 2011. 07. 19. 08:3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플러스 공유하기
  • 밴드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라인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오는 23, 24일 한국 두 번째 단독 콘서트 개최
우남희 기자] 그룹 소녀시대가 지난 18일 후쿠오카 공연을 끝으로 일본 첫 아레나 투어의 화려한 피날레를 장식했다.

‘소녀시대 아레나투어 2011’은 지난 5월 31일 오사카를 시작으로 사이타마, 도쿄, 히로시마, 나고야, 후쿠오카 등 일본 6개 도시에서 총 14회에 걸쳐 펼쳐졌다.

이번 공연에서 소녀시대는 일본 싱글 히트곡 ‘GENIE’, ‘Gee’, ‘Run Devil Run’, ‘MR.TAXI’ 등을 비롯해 한국 히트곡 ‘다시 만난 세계’, ‘Oh!’ 등 총 30여 곡의 환상적인 무대로 일본 팬들을 사로잡았다.

더불어 이번 투어는 일본 데뷔 9개월 만에 펼쳐진 소녀시대의 첫 아레나 투어임에도 불구하고 무려 45만 명의 티켓 응모자가 몰려 공연 규모가 재차 확대되는 등 뜨거운 관심을 모았다. 이번 공연에는 약 14만 명의 관객을 동원했다.

한편 소녀시대는 한국으로 무대를 옮겨 오는 23, 24일 서울 올림픽공원 체조경기장에서 두 번째 단독 콘서트 ‘2011 GIRLS' GENERATION TOUR’를 개최한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