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오늘날씨] 설 연휴 마지막 날, 포근하지만 흐림…미세먼지는 나쁨

[오늘날씨] 설 연휴 마지막 날, 포근하지만 흐림…미세먼지는 나쁨

온라인뉴스부 | 기사승인 2019. 02. 06. 00: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플러스 공유하기
  • 밴드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라인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1
동네별 날씨 예보 /사진=기상청 날씨누리
설 연휴 마지막 날인 오늘은 전국에 큰 추위는 없겠으나 대체로 흐린 날씨를 보일 전망이다.

6일 기상청 날씨누리 오늘의 예보에 따르면 이날은 기압골의 영향으로 전국이 대체로 흐리며 중부지방엔 밤에 산발적으로 비나 눈이 오는 곳이 있겠다..

지역별 아침 최저기온은 △서울 1도 △대전 -1도 △대구 0도 △전주 1도 △광주 1도 △부산 7도 △춘천 -4도 △강릉 3도 △제주 8도 △울릉도·독도 7도 등이다.

낮 최고기온은 △서울 9도 △대전 12도 △대구 14도 △전주 13도 △광주 14도 △부산 15도 △춘천 9도 △강릉 11도 △제주 15도 △울릉도·독도 11도 등이다.

미세먼지 농도는 대기 정체로 수도권·강원영서는 ‘나쁨’, 그 밖의 권역은 ‘보통’ 수준을 보이겠다.

기상청 관계자는 “대기가 매우 건조하니 산불 등 각종 화재 예방에 각별히 유의하라”고 당부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