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리스티클] 집먼지 진드기의 온상, 매일 덮고 자는 겨울철 이불 관리법
2018. 12. 11 (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0℃

도쿄 4.5℃

베이징 -4.1℃

자카르타 28.4℃

[리스티클] 집먼지 진드기의 온상, 매일 덮고 자는 겨울철 이불 관리법

박아람 기자 | 기사승인 2017. 12. 10. 00: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플러스 공유하기
  • 밴드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라인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리스티클] 집먼지 진드기의 온상, 매일 덮고 자는 겨울철 이불 관리법


아시아투데이 박아람 기자 = 갑자기 찬바람이 훅하고 밀고 들어오면 제일 먼저 바꾸는 것은 이불이다.

/사진=이미지투데이
그러나 매일 덮고 자는 이불을 제대로 관리하지 않으면 밤새 흘린 땀과 먼지, 세제 잔여물 등이 우리의 건강을 위협하거나 숙면을 방해할 수 있다.

/사진=이미지투데이
또한 날씨가 추워질수록 이불 속은 집먼지진드기가 서식하기 좋기 때문에 이불을 제대로 관리하는 것이 중요하다.

겨울에 가장 있고 싶은 공간 중 하나인 따뜻하고 포근한 이불 속. 나에게 맞는 이불 고르는 법과 건강하게 오래 사용하는 관리법에 대해 알아보자.

/사진=이미지투데이
나에게 꼭 맞는 이불 고르는 법
Q. 무난한 이불을 찾는다면?
A. 면 이불 커버+폴리에스테르 솜
면 커버+폴리에스테르 솜이불은 가볍고 따뜻한데다 세탁이 수월하다.

Q. 추위를 많이 탄다면?
A. 거위 털·오리털, 극세사 이불
거위 털·오리털 이불은 가볍고 보온성이 뛰어나다. 극세사 이불은 원단이 워낙 촘촘해 진드기가 파고들기 힘들다는 장점이 있지만, 먼지를 쉽게 빨아들여 월 1회 이상 세탁해야 하는 번거로움이 있다.

거위털·오리털 이불 고르는 법
1. 털이 빠지지 않는지, 봉제가 잘 되어 있는지 확인한다
2. 이불을 만졌을 때 포근하고 푹신한지 확인한다
3. 거위 털은 솜털 함량이 80% 이상, 오리털은 60% 이상 함유된 것으로 선택하는 것이 좋다

/사진=이미지투데이
거위털·오리털 이불 세탁법
찌든 얼룩을 제거하는 전처리 후 중성세제를 넣고 이불 코스나 울코스로 세탁한다. 제대로 말리지 않을 경우 물 얼룩이 생길 수 있으므로 이불을 건조대에 널어놓고 1~2시간마다 한 번씩 뒤집어서 털어준다. 세탁 후 털이 뭉쳐 있을 경우 손으로 이불을 가볍게 두드리면 뭉쳐 있던 솜들이 부풀어 오른다. 

극세사 이불 세탁법
1. 세탁기에 중성세제를 넣고 이불 코스나 울 코스로 세탁한다
2. 헹굼 단계 후 식초를 적당량 붓는다

Q. 땀이 많이 난다면?
A. 땀을 잘 흡수하고 흡수한 수분을 잘 발산하는 양모·명주 이불을 선택하는 것이 좋다.

/사진=이미지투데이
양모 이불 잘 고르는 법
1. 울마크(국제양모사무국이 설정한 양모 제품의 품질 보증 마크)를 확인한 뒤 특유의 누린내가 없는 제품을 고른다
2. 다른 섬유와의 혼용률을 확인한다

/사진=이미지투데이
이불을 깨끗하게 오래 사용하는법
1. 이불솜의 교체 시기를 체크하라
폴리에스테르 솜의 사용기한: 2~3년
폴리에스테르 솜은 세척이 용이하기 때문에 자주 세척한다. 때문에 정전기도 많이 발생하고 집먼지진드기가 서식할 가능성이 높다. 세탁 후 뭉친 솜이 살아나지 않거나 보온성이 떨어졌다고 느끼면 교체해야 한다.

거위털·오리털의 사용기한: 5~10년
보온성이 뛰어난 거위털·오리털은 털이 빠져나오거나 빵빵했던 숨이 살아나지 않으면 교체해야 한다.

양모의 사용기한: 10년
양모를 오래 사용할 경우 뻣뻣해지고 딱딱해지는 성분이 있지만 햇볕에 말리면 다시 보송해지는 특징이 있다.

극세사의 사용기한: 5~7년
털이 누워서 잘 살아나지 않거나 솜이 한쪽으로 뭉치면 교체해야 한다.

2. 기상 후 곧바로 이불 개지 마라
집먼지진드기가 서식하기 좋은 환경은 온도 25~28℃, 습도 70~80%다. 땀으로 눅눅해진 이불은 집먼지진드기가 좋아하는 온도·습도 조건이므로 기상 후 이불을 젖혀 1시간 정도 건조 후 개는 것이 좋다.

/사진=이미지투데이
3. 먼지 제거·진드기 퇴치는 수시로하라
이불 속 미세한 먼지 제거 방법
흡착력과 소독 기능이 있는 소금은 이불의 먼지와 때 제거에 효과적이다.
1. 이불 위에 수분을 뺀 굵은 소금을 뿌리고 위생 장갑을 낀 손으로 살살 문지른다
2. 소금의 색이 어느 정도 변하면 청소기로 빨아들인다

천연 진드기 퇴치제 사용하기
1. 소독용 알코올과 티트리 오일을 9:1 비율로 섞는다
2. 섞은 용액을 분무기에 넣어 이불에 뿌린다

4. 장롱 속에 신문지를 넣어 둬라
신문지를 장롱 바닥에 깔거나 돌돌 말아서 이불 사이에 끼우면 이불을 지탱함과 동시에 이불이 눅눅해지는 것을 방지할 수 있다.

5. 장롱 속 이불, 입술 모양으로 접어 둬라
목화솜-극세사-폴리에스테르-양모-거위털·오리털 순으로 무겁고 부피가 큰 이불부터 맨 밑에 수납한다. 이불을 입술 모양으로 접은 뒤 보관하면 이불을 꺼낼 때 흐트러짐을 방지할 수 있다.

입술 모양으로 이불 접는법
1. 이불의 폭이 좁은 쪽을 장롱 폭에 맞춰 길게 접는다
2. 이불의 세로 길이를 4등분 한 다음 위아래가 마주 보게 접는다
3.입술 모양이 보이는 쪽으로 보관한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