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신년사] 최기문 영천시장 "산단 개발·스타밸리 조성에 박차"
최기문 경북 영천시장은 1일 신년사를 통해 “경자년 새해에는 영천 곳곳에 희망이 넘치는 행복지도를 하나씩 하나씩 그려 나가겠다”고 밝혔다. 최 시장은 “지난해 10월에는 7년 만에 78명의 새 생명이 태어나 영천의 인구가 10만 2460명을 넘는 등 대구, 경산간 광역교통 무료환승과..
[2020년 이렇게 바뀝니다]고액체납자 소멸시효 10년, 주민번호에서 지역번호 폐지
새해부터는 5000만원 이상 고액체납자에 대한 징수권 소멸시효가 현행 5년에서 10년으로 연장된다. 또 주민등록번호에서 지역표시번호가 폐지돼 주민번호만 보고도 출신지를 추정할 수 있었던 부작용이 사라지게 된다.행정안전부는 이 같은 내용을 담은 새해 달라지는 주요 제도를 1일 발표했다...

[2020 신년사] 정장선 평택시장 "올해도 시민중심 시정 펼칠 것"
정장선 경기 평택시장이 2020년 한해도 시민을 최우선 가치로 두고 기본에 충실한 시정을 펼치겠다는 각오를 밝혔다. 정 시장은 1일 신년사를 통해 “2020년에도 평택시의 중심은 시민”이라며 “시민의 목소리를 낮은 자세로 경청하고 지역의 미래를 함께 고민하겠다”고 말했다. 특히 정..

[2020 신년사]이희진 영덕군수, '에코힐링 블루시티영덕' 추진
이희진 경북 영덕군수는 1일 신년사를 통해 “안전과 2000만 관광시대를 실현해 ‘에코힐링 블루시티영덕’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이희진 군수는 “본예산 5000억 시대에 성큼 다가서게 돼 역사·문화의 콘텐츠 활용 2000만 관광시대, 유통구조 개선으로 부자 농어촌, 정주기반 확충,..

[2020 신년사] 박일호 밀양시장 "활력 넘치는 경제도시 건설에 박차"
박일호 경남 밀양시장은 1일 신년사를 통해 지난 한해 경제, 농업, 문화, 관광 등 모든 분야에서 괄목할 만한 성과를 이룬 뜻 깊은 해라고 회고하며 새해 시정운영 방향을 제시했다. 박일호 시장이 제시한 올해 시정방향은 △활력이 넘치는 경제도시 밀양건설 △스마트 농업과 6차 산업으로..

[2020 신년사] 김학동 예천군수 "도청신도시 정주여건 개선에 박차"
김학동 경북 예천군수는 신년사를 통해 “새해에는 도청 신도시의 정주여건 개선에 박차를 가하겠다”며 “예천군이 진정한 경북의 중심도시가 되도록 5만5000군민들과 40만 출향인들의 힘과 지혜를 결집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김학동 군수는 “5월 1일부터 17일까지 곤충생태원과 예천읍 일원..

[2020 신년사] 고윤환 문경시장 "관광객 1000만시대 인프라 확충"
고윤환 경북 문경시장은 신년사를 통해 “새해에는 문경시 발전 100년을 앞당길 미래 성장 동력사업을 본격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고윤환 시장은 “올해 중부내륙고속철도 건설사업 예산 3700억원을 확보하는 등 국가철도망 확충사업이 순조롭게 추진되고 있다”며 “이에 따른 우량기업을..

[2020 신년사] 오세현 아산시장 "제2의 도약 위해 매진"
오세현 충남 아산시장은 1일 신년사를 통해 “떠나기 싫은 도시, 이사 오고 싶은 도시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모든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오세현 시장은 “민선 7기 지난 1년 반 동안, 성장의 기반을 닦고 더 큰 아산의 터전을 공고히 하는 정책들을 펼쳤다면, 이제부터는 5..

[2020 신년사] 김영애 아산시의장 "시민 행복지수 높이는 의정 최선"
김영애 충남 아산시의회 의장이 1일 신년사를 통해 새로운 각오와 희망으로 열어갈 경자(庚子)년 새해 의정활동 방향을 밝혔다. 김영애 의장은 “2020년 시정전반 다양한 제안과 큰 틀에서 아산시 발전방향을 제시하고 견제와 균형을 이뤄 한 차원 높은 의정활동을 펼쳐 나갈 것”이라고 강조..
[2020 신년사] 구인모 거창군수 "역동적인 발전 위해 노력"
구인모 경남 거창군수는 1일 신년사를 통해 “2020년은 경남 군부 최대 예산 6000억원 시대를 열었다”며 “올해는 역동하는, 변모하는, 발전하는 도시로 한 단계 더 높은 곳을 향해 도약하겠다”고 밝혔다. 구인모 군수는 “승강기 산업 제2도약하고 북미지역 농·특산물 160만 달러 수..
previous block 6 7 8 9 10 next bloc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