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05. 24 (금)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0.6℃

도쿄 28.7℃

베이징 31.8℃

자카르타 34.4℃

[기자의눈] 잘못 인정하는 '용기'와 진정한 '사과'

1970년 12월 7일 폴란드를 방문 중이던 독일(당시 서독)의 빌리 브란트 총리는 ‘바르샤바 게토 봉기’ 희생자 위령탑을 찾았다. 제2차 세계대전 당시 나치에 맞서 봉기했다가 학살당한 유대인을 추모하는 기념비 앞에서 그는 무릎을 꿇고 나치의 잘못을 사과하고 참회했다. 같은..

2019-05-23 04:00

[기자의눈] 아쉬움 남긴 '경찰개혁안'

‘혹시나’ 했지만, ‘역시나’ 였다. 기대도 했지만, 실망으로 끝났다. 당정청 협의를 거친 ‘경찰개혁’ 방안을 두고 하는 말이다.이대로라면 ‘권력의 시녀’ ‘무소불위’라는 수식어는 앞으로 검찰이 아닌 경찰의 차지가 될지도 모른다. 기우(杞憂)일 뿐이라고, 단지 우려에 불과할..

2019-05-22 06:00

[기자의눈] 故 구본무 회장 타계 1년, 그가 남긴 유산은

고(故) 구본무 회장의 잘 알려진 일화가 있다. LG는 매년 우수 연구개발(R&D) 석·박사 인재 확보를 위해 ‘LG 테크 콘퍼런스’를 진행한다. 2013년의 일이다. 구 회장은 테크 콘퍼런스 행사 자리에서 대학원생들과 ‘다음에 다시 한 번 자리를 만들겠다’고 식사 일정..

2019-05-21 06:00

[기자의눈] 김정은, 트럼프 방한 기회 놓쳐선 안 된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6월 말 한국을 찾아 문재인 대통령과 한·미 정상회담을 한다. 트럼프 대통령의 이번 방한은 다음달 28~29일 일본에서 열리는 주요 20개국(G20) 정상회의 직후가 될 것으로 예상된다.하노이 2차 북·미 정상회담 결렬 이후 비핵화 협상 교착이 장..

2019-05-19 17:05

[기자의눈] 통계청장과 최악 실업률

올해 4월 실업률이 19년 만에 최고치를 찍었다. 주당 1~17시간 근로하는 초단시간 근로자도 최대치다. 최악의 성적표를 받은 고용지표로 인해 강신욱 통계청장은 이러지도 저러지도 못하는 상황이다.강 청장이 지난해 8월 통계청장으로 부임할 당시 신뢰성에 대한 우려부터 청와대가..

2019-05-17 06:00

[기자의눈] 경찰 내부서 번지고 있는 '교통경찰 포비아'

최근 경찰 조직에서 교통경찰 업무에 대한 기피 현상이 심화하고 있다. 실제 서울 A경찰서의 경우 올해 상반기 정기인사에서 교통경찰 지원자가 없어 27명 전원 강제 발령 조치를 취하는 고육책을 써야 했다.경찰 조직에서 형사·수사 분야는 검찰, 정보·보안 분야는 국정원, 경비·경..

2019-05-16 08:21

[기자의눈] 中 전기차 공습 앞둔 한국…최소한의 보호장치 필요하다

‘풍전등화(風前燈火)’. 중국산 전기차의 공습을 앞둔 한국 자동차 시장의 상황은 그야말로 ‘바람 앞의 등불’ 신세다. 세계 최대 전기차 업체 비야디(BYD)가 올해 국내 전기차 부품 시장에 뛰어든 데 이어 중국 국영 기업 베이징자동차그룹(BAIC)이 내년 한국 진출을 공식 선..

2019-05-15 06:00

[기자의눈] 관료사회 비난한 당·청, 공무원만 잘못 있나

청와대와 여당 고위직이 관료사회를 비난해 논란이 됐다. 관료사회를 향한 당·청의 편협한 시각이 존재한다는 것을 알 수 있는 대목이다.지난 10일 더불어민주당 이인영 원내대표와 김수현 대통령 정책실장이 당정청 민생현안회의 시작 전에 나눈 비공식 대화가 공개됐다. 두 사람은 방송..

2019-05-14 06:00

[기자의눈]분석만 되풀이하는 軍…정무적 판단보다 본연 임무 충실해야

북한이 지난 4일과 9일 동해상을 향해 발사한 신형 전술유도무기와 단거리 미사일을 놓고 군 당국이 명확한 분석을 내놓지 못하면서 논란이 커지고 있다. 특히 군 당국은 8일이 지나도록 북한의 첫 번째 발사체에 대해 “분석 중”이라는 말만 되풀이 하고 있다.4일 군 당국의 첫 발..

2019-05-12 17:51

[기자의눈]대한민국에서 자행되는 '순장(殉葬)'을 멈추시라

순장(殉葬). 죽은 사람을 뒤따라 다른 사람이 스스로 목숨을 끊거나, 강제로 죽여서 함께 묻는 장례 풍습. 신분이 높다는 이유로, 무덤의 주인공이 저승에서 행복해야 한다는 이유로 멀쩡한 사람까지 죽여버리는 극한의 이기주의. 아직까지도 사람들에겐 순장은 인류 ‘최악의 문화’로..

2019-05-10 06:00

1 2 3 4 5 next bloc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