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애인고용공단, 비정규직 173명 정규직 전환

강태윤 기자 | 기사승인 2018. 01. 01. 12:00
  • facebook
  • twitter
  • kakao story
  • E-Mail
  • 댓글
  •     
  • Font Big
  • Font small
  • 뉴스듣기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Print
한국장애인고용공단은 비정규직 근로자 173명에 대한 정규직 전환을 완료했다고 1일 밝혔다.

이날 공단은 취업성공패키지상담원·훈련센터상담원 등 기간제 근로자 117명을 정규직으로 전환·임용했다. 용역 근로자 중 정년이 도래하지 않은 56명에 대해 정규직 전환을 마쳤다.

아울러 정년이 지난 고령자 37명은 기간제 근로자로 직접 고용했다. 이번 대상에서 제외된 전산직·콜센터·여성사감 용역근로자 35명은 추가로 정규직 전환을 검토할 예정이다.

조종란 장애인고용공단 이사장은 “이번 정규직 전환으로 비정규직 근로자의 고용불안을 해소하고 취업을 희망하는 장애인에게 질 높은 취업지원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 댓글 facebook twitter kakao story BAND E-Mail Print

해외토픽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