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백재현 성추행 혐의, 과거 동성애자 소문에 대한 답변은?

백재현 성추행 혐의, 과거 동성애자 소문에 대한 답변은?

기사승인 2015. 05. 20. 05:0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백재현 성추행 혐의, 과거 동성애자·게이바 출입 소문에 대한 답변은?/백재현 성추행 혐의

백재현이 남성 성추행 혐의로 불구속 입건됐다. 이와함께 그의 과거 인터뷰가 눈길을 끈다.


백재현은 지난 2001년 한국일보와의 인터뷰에서 '동성애자 일지도 모른다'에 "일고의 가치도 없는 것"이라며 "그런 말이 나돈다는 것 자체가 황당하다. 근원지를 추적해 법적 대응까지도 강구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19일 한 매체에 따르면 서울 혜화경찰서는 강제추행 혐의로 백재현을 불구속 입건했다.


경찰에 따르면 백재현은 지난 17일 오전 3시께 A사우나 수면실에서 수면중이던 남성에게다가가 성기를 만지는 등 유사성행위를 한 혐의를 받고 있으며 대부분의 혐의를 인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