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부천 메르스 양성판정자, 이동경로 발표 ‘소사구 한 사우나까지’

부천 메르스 양성판정자, 이동경로 발표 ‘소사구 한 사우나까지’

기사승인 2015. 06. 07. 08:4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부천 메르스 양성판정자, 이동경로 발표 '소사구 한 사우나까지' /부천 메르스


아시아투데이 강소희 기자 =부천 메르스 환자가 발생하자 김만수 부천시장은 메르스 1차 양성판정자의 이동 경로를 발표했다.


김 시장은 6일밤 긴급 기자회견을 열고 양성 판정을 받은 30대 남성이 서울 강남과 부천의 병원, 장례식장 등을 방문했다며 부천 내 병원명과 거주지 등을 공개했다.


또 부천의 병원과 장례식장에서 300여명을 접촉한 것으로 파악됐다며, 지난달 31일 밤부터 지난 1일 아침까지 부천 소사구의 한 사우나에서 잠을 자는 등 외부활동을 했다고 설명했다.


이에따라 이들에 대한 개별 연락을 진행 중이고 확인된 동선에 대한 방역을 마쳤다고 김 시장은 밝혔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