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화정’ 이연희-서강준, 격정적인 포옹…한주완과의 삼각관계 갈등 심화
2020. 07. 09 (목)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3℃

도쿄 23.4℃

베이징 23.5℃

자카르타 26.2℃

‘화정’ 이연희-서강준, 격정적인 포옹…한주완과의 삼각관계 갈등 심화

기사승인 2015. 06. 30. 01: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화정' 이연희-서강준

 이연희와 서강준의 격정적인 포옹이 포착됐다.


MBC 월화드라마 ‘화정’(극본 김이영, 연출 최정규) 측이 29일 정명공주(이연희)와 주원(서강준)이 서로를 끌어안은 채 마음을 나누고 있는 스틸 사진을 공개했다. 

정명은 거듭되는 위협 속에서 자신의 안위를 위해 인우(한주완)와 나라를 등지고 도망가는 대신, 주원(서강준)과 함께 광해(차승원)의 곁에 남기로 결정했다. 이 과정에서 정명은 인우의 마음을 거절하고 주원을 향한 애정을 표현했다.

이 가운데 공개된 사진 속에는 뜨거운 포옹을 나누는 정명과 주원의 모습이 담겼다. 정명은 주원의 손을 두 손으로 감싸 쥐며 애틋한 눈빛을 보냈고, 주원 역시 흔들리지 않는 눈빛으로 정명을 바라보다가 이내 그를 끌어안았다. 

‘화정’ 제작진은 “정명과 주원의 감정이 점점 무르익고, 인우의 심경에도 큰 변화가 일어날 것이다. 점차 흥미를 더해갈 정명-주원-인우의 삼각 로맨스에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화정’은 매주 월, 화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