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美 영화 ‘아메리칸 울트라’에 농심 ‘너구리’ 등장한 사연은?

美 영화 ‘아메리칸 울트라’에 농심 ‘너구리’ 등장한 사연은?

기사승인 2015. 08. 27. 10:4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농심 너구리_아메리칸울트라02
농심 ‘너구리’가 등장하는 영화 ‘아메리칸 울트라’의 한 장면.
농심의 인기 라면인 ‘너구리’가 미국 헐리우드 영화에 등장해 화제다.

27일 농심에 따르면 너구리는 헐리우드 영화 ‘아메리칸 울트라’에 CIA요원이 주인공에게 자연스럽게 접근하기 위해 구입한 물건으로 나오며, 주인공이 상대방을 제압하는 수단으로도 영화 속에 등장한다.

영화속 너구리의 등장은 협찬에 의한 것은 아니며, 주인공(제시 아이젠버그)이 편의점 아르바이트로 설정돼 있어 자연스럽게 소품으로 활용된 것으로 파악됐다고 농심측은 밝혔다.

농심 관계자는 “너구리는 신라면과 같이 이미 미국시장에서 인기를 얻고 있는 제품”이라며 “영화 ‘아메리칸 울트라’ 등장을 계기로 미국시장에서 마케팅과 판촉을 강화해 입지를 더욱 확고히 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1982년 출시된 농심 너구리는 보따리상에 의해 미국에 소개되기 시작했고, 1986년 정식 수출을 계기로 재미 교포시장에서 일본 라면을 밀어내는 등 돌풍을 일으켰다. 2005년 LA공장 가동을 계기로 미국시장 판매에 박차를 가해 현재는 월마트·아마존 등 메인 유통을 중심으로 영업을 활성화하고 있다.

농심 아메리카는 2015년 상반기에 876억원의 매출을 올리며 전년 동기대비 약 20% 성장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