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임은경, 원조 외모지상주의 유발자다운 리즈시절 미모…‘TTL소녀’ 강림

임은경, 원조 외모지상주의 유발자다운 리즈시절 미모…‘TTL소녀’ 강림

기사승인 2015. 08. 28. 08:4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임은경, 원조 외모지상주의 유발자다운 리즈시절 미모…'TTL소녀' 강림 /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원조 외모지상주의 유발자 임은경의 리즈시절 모습이 재조명되고 있다.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 게시판에는 '외모지상주의 자아내는 임은경'이라는 제목으로 과거 TTL 광고 촬영 당시 임은경의 모습이 담긴 사진이 게재됐다.


사진 속 임은경은 원조 외모지상주의 유발자다운 청순하면서도 아름다운 미로를 뽐내고 있다. 특히 특유의 신비감을 자아내는 임은경의 외모가 보는 이들의 시선을 사로잡는다.


임은경은 지난 1999년 CF SKTelecom TTL 광고를 통해 대중들에게 얼굴을 알렸다. 당시 임은경은 'TTL소녀'라고 불리며 신비로운 이미지와 비현실적인 인형 외모로 화제를 모은 바 있다.


한편 임은경은 지난해 방송된 tvN 향수 차트쇼 '그 시절 톱10'에 출연해 돌연 활동을 중단한 이유와 공백기 동안의 생활 등을 털어놨다.


당시 임은경은 "이병헌 사인회에서 길거리 캐스팅됐다"며 “17살 때 천호동에 살았는데 이병헌이 팬사인회를 하러 와 친구와 사인을 받으려 줄 서 있다 소속사 사장님에게 캐스팅됐다"고 데뷔 일화를 전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