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비밀레시피] 코골이, 아빠들의 단순한 잠버릇?…심한 경우 ‘돌연사’

[비밀레시피] 코골이, 아빠들의 단순한 잠버릇?…심한 경우 ‘돌연사’

기사승인 2015. 10. 29. 06: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사람은 인생의 3분의 1을 자면서 보낸다. 수면은 하루에 피로를 씻고 내일을 위한 재충전의 시간이다. 하지만 수면장애 환자 수는 2008년 23만2천명에서 2014년 41만5천명으로 매년 급증하고 있다. 


수면장애 중 가장 많이 나타나는 증상이 바로 ‘코골이’다. 우리나라 남성 27%, 여성 16%가 코골이를 경험하며 이 중 절반 이상이 수면 중 호흡이 멈추는 ‘수면 무호흡증’을 앓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코골이란?

코골이는 수면 중 호흡하는 과정에서 코와 목을 포함하는 상기도의 좁아진 부위에 공기의 흐름이 저항을 받아서 발생하는 거친 소리를 뜻한다. 물리학적으로 코골이 소리는 500Hz 정도의 주파수를 갖는 잡음이다. 심한 경우 그 강도는 지하철이나 작업장의 소음과 비슷하다.

코골이 원인

코골이와 수면무호흡증은 단순히 코의 문제라기보다는 좁아진 기도로 인해 발생하는 경우가 더 많다. △비염 △비중격만곡증(콧구멍을 나누는 벽이 휘어져 나타나는 증상)으로 인한 코막힘 △혀와 목 근육이 늘어진 경우 △비만으로 인해 목 부위에 지방이 축적돼 기도가 좁아진 경우 △목젖이 지나치게 긴 경우 코골이 증상이 더 심하다. 특히 나이가 들면서 점점 더 심해지기도 하는데, 유아의 경우에도 편도나 아데노이드가 크면 나타날 수 있다.

코골이로 인한 질환

코골이는 엄연한 질병이다. 코골이를 하면 깊은 잠을 못 자게 돼 피곤함을 느끼고 삶의 능률이 떨어지는 것은 물론 심하면 여러 가지 질병을 유발한다.

수면 중 무호흡이 발생하면 공기가 폐로 원활하게 흐르지 못해 체내의 산소가 부족해지는 저산소증이 빈번히 발생한다. 이때 막힌 숨을 억지로 내쉬려 안간힘을 쓰면 뇌졸중이 생길 수 있고, 혈압을 높이는 작용을 하는 스트레스 호르몬인 코티솔호르몬이 증가해 고혈압 발생 위험도 크다.

기도 폐쇄가 잦아지면 온몸에 산소를 공급하기 위해 심장이 무리하게 운동하므로 심근경색, 심장비대를 일으키기도 한다. 무호흡이 20회 이상 지속되면 자칫 돌연사할 수도 있다. 이 외에도 △성기능 저하 △집중력 저하 △노화 촉진 △혈관성 치매를 유발하기 때문에 코골이는 반드시 치료해야 한다.

코골이 및 수면무호흡증 자가 진단법

1. 코골이가 주변 사람의 수면을 방해할 정도인가?
2. 어떤 자세로 자도 코를 고는가?
3. 낮에 졸리는가?
4. 비만이라고 생각하는가?
5. 아침 기상 후 두통 또는 현기증이 있는가?
6. 혈압이 높은 편인가?
7. 신체 피로감과 집중력이 저하되는 경우를 자주 접하는가?
8. 운전, TV 시청, 독서 등을 할 때 졸음이 밀려오는가?
9. 자주 숨이 차거나 심장박동이 빠르고 불규칙해지는가?
10. 수면 중 무호흡(숨을 쉬지 않는 상태)이 있다는 소리를 들은 적 있는가?

0~3개 : 관찰 요망, 악화 시 진료
3~5개 : 코골이. 수면호흡장애 의심, 진료 요망
5개 이상 : 병적 코골이. 심혈관 질환 위험, 진료 및 치료 필수

코골이 치료를 위한 생활 습관

1. 체중 조절

비만은 코골이와 수면무호흡증을 유발하는 가장 큰 원인이다. 체중을 줄이는 것만으로도 코골이와 수면무호흡증을 완화할 수 있다. 규칙적인 운동으로 체중 조절은 물론 근력을 키워 폐의 활동력을 높이도록 하자.

2. 옆으로 누워 자기

옆으로 누우면 목젖이 옆으로 열려 기도가 넓어진다. 코골이가 심하다면 옆으로 눕고 15도 정도 상체를 올리게 한 다음 자는 것이 좋다.

3. 체형에 맞는 베개 사용

베개 높이를 약간만 높여도 턱이 앞으로 내어지고 목 안이 넓어져 숨쉬기가 수월하다.

4. 금주 및 금연

음주는 중추신경계를 억제시키고 인두 근육을 이완시키기 때문에 기도가 좁아지는 원인이 된다. 흡연 또한 상기도 근육 점막에 부종을 일으켜 기도를 좁게 만들어 코골이를 유발한다.

비수술적 코골이 치료법

수면 시 얼굴에 ‘양압호흡기’를 착용, 압력으로 좁아진 상기도의 내경을 확장시키는 방법이 있다.

수술적 코골이 치료법

좁아진 상기도를 넓히거나 인두확장근의 긴장도를 높이는 수술을 시행할 수 있다. 기도의 모양, 넓이, 골격 구조 등에 따라 필요한 수술법이 달라진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