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이인영 “조국, 불쏘시개 이상…하늘 두쪽 나도 검찰개혁 완수”

이인영 “조국, 불쏘시개 이상…하늘 두쪽 나도 검찰개혁 완수”

기사승인 2019. 10. 15. 10:0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포토] 이인영
아시아투데이 송의주 기자 = 이인영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가 지난 6월 서울 중구 프레스센터에서 열린 관훈클럽 초청 토론회에서 발언을 하고 있다.
이인영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는 15일 “민주당은 더 강력하고 확실한 검찰개혁을 추진하겠다”며 “하늘이 두 쪽 나도 검찰개혁을 완수하겠다”고 강조했다.

이 원내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상임위간사단 연석회의에서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은 누구도 되돌릴 수 없는 검찰개혁의 이정표를 만들었고 혼신과 열정을 다 쏟은 그의 역할은 불쏘시개 그 이상”이라며 이같이 언급했다.

그는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으로 지정된 검찰개혁 법안과에 대해 “신속히 검찰개혁을 법제화하라는 것이 국민 명령”이라며 “지난번 패스트트랙을 상정한 야당들과 더 긴밀히 상의하고 정성을 다해 야당의 의견을 경청하겠다”고 했다.

이 원내대표는 국정감사에 대해선 “한국당이 동원한 만사 조국 의혹 제기도 역대급 맹탕이 반복됐다”며 “인사청문회도 맹탕이더니 국감도 한술 더 뜬 맹탕이 됐다”고 비판했다. 이어 “헌정사상 이처럼 노골적으로 민생을 외면한 국감을 계획하고 실행했던 정당이 없었다”고 유감을 표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