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식약처, 가을 식중독 주의 당부

식약처, 가을 식중독 주의 당부

기사승인 2019. 10. 23. 10:5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야외 활동 시 개인위생, 식품 보관·섭취 주의 당부
식약처
식품의약품안전처(식약처)는 야외활동이 많은 가을철을 맞아 식중독 발생에 주의를 당부했다.

23일 식약처에 따르면 가을철은 일교차가 크고 한낮 기온이 높아 조리 음식을 장시간 상온 보관하면 식중독 발생 위험이 커진다.

2014~2018년 계절별 식중독 평균 발생건수를 분석해 보면 여름(6~8월)이 113건(3021명)으로 가장 많았고 가을(9~11월)은 95건(2134명)으로 뒤를 이었다. 봄(3~5월) 89건(1829명), 겨울(12~2월) 59건(568명) 등이었다.

식약처는 “음식물 취급과 섭취에 조금만 주의를 기울이면 건강하고 즐거운 가을 여행이 될 수 있다”면서 식중독예방 3대 요령인 ‘손 씻기, 익혀 먹기, 끓여 먹기’ 실천을 당부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