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전북은행, ‘창립 50주년 기념 정기 예·적금 특판’ 진행

전북은행, ‘창립 50주년 기념 정기 예·적금 특판’ 진행

기사승인 2019. 12. 03. 16:5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JB금융그룹 전북은행은 3일부터 10일까지 ‘창립 50주년 기념 고객감사 정기 예·적금’을 판매한다고 밝혔다.

특판 예금의 가입 금액은 300만원 이상 5억원 이하(개인 3억원 이하) 가입이 가능하고 기간은 12개월로 금리는 최대 연 2%이다. 특판 적금은 10만원 이상 500만원 이하(개인300만원 이하) 가입이 가능하며 기간은 12개월로 금리는 최대 연 2%이다. 한도는 각각 500억원으로 소진 시에는 조기 종료된다.

이번 특판 상품 중 정기예금은 시장금리부정기예금 고시금리에 특판금리 연 0.15%, 정기적금은 시장금리부상호부금 고시금리에 특판금리 연 0.20% 뿐만 아니라 일정한 요건을 충족할 경우 최대 연 0.30%의 우대금리를 추가로 제공해 준다.

전북은행 관계자는 “창립 50주년을 맞이하여 고객님께 감사의 마음을 담아 정기 예·적금 특판을 준비했다”며 “전북은행은 앞으로도 고객과 함께하는 100년 은행이 될 수 있도록 더욱 다양한 서비스로 누구에게나 따뜻한 금융을 실천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