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인천 66개교 고3, 21일 학력평가 온라인으로 치른다
2020. 08. 14 (금)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7.6℃

도쿄 25.4℃

베이징 27.1℃

자카르타 24.8℃

인천 66개교 고3, 21일 학력평가 온라인으로 치른다

기사승인 2020. 05. 20. 19:1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교육부·시교육청, 이번주까지 원격수업 결정
귀가하는 인천 고3 학생들
20일 오전 인천광역시 남동구 인제고등학교에서 긴급 귀가 조치가 내려져 학생들이 귀가하고 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고3 확진자 2명이 발생하자 인천시교육청은 미추홀구·중구·동구·남동구·연수구 내 고등학교 66곳의 고3 학생들을 등교하자마자 모두 귀가하도록 조치했다. /사진=연합뉴스
등교개학 첫날 두 명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해 귀가 조치된 인천 미추홀구, 중구, 동구, 연수구, 남동구 등 5개구 관내 66개교 고3 학생들이 21일 예정된 경기도교육청 주관 전국연합학력평가를 온라인으로 치른다.

교육부와 인천시교육청은 20일 유은혜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장관, 도성훈 인천광역시교육감, 박규웅 인천시건강체육국장, 고광필 공공보건의료지원단 부단장이 참여한 가운데 열린 합동회의에서 이같이 결정했다고 밝혔다.

이들 66개교를 제외한 나머지 전국 고등학교 학생들은 전원 정상 등교해 시험에 응시한다. 인천교육청에 따르면 이날 학력평가에 응시할 66개 고3 학생들은 시험시간표에 따라 교육청 홈페이지에 탑재되는 시험지를 다운받으면 된다.

66개교는 이번 주까지 원격수업으로 진행하며 등교수업 재개 여부는 확진자가 다닌 연수구 소재 체육 관련 다중이용시설을 이용한 학생 145명과 접촉자 700여명에 대한 검체검사 결과를 종합해 오는 22일 오후에 판단할 예정이다.

도성훈 인천시교육감은 “등교수업 첫날부터 학생 확진자가 발생해 안타까움을 금할 수 없다”며 “교육부, 방역당국과 긴밀하게 협의해 등교시기 등을 결정하고 앞으로도 예측할 수 없는 상황에 신속하게 대응하겠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