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롯데지주 “다음주부터 주 1회 재택근무 실시”

롯데지주 “다음주부터 주 1회 재택근무 실시”

기사승인 2020. 05. 22. 18:0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롯데신동빈회장
롯데지주가 다음주부터 주 1회 의무적 재택근무를 실시하기로 했다.

22일 롯데지주는 “다음주부터 전 임직원 대상 주 1회 재택근무를 시행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영향으로 확산된 재택근무 등 근무 환경의 변화를 일시적인 것이 아닌 장기적인 트렌드로 인식하고, 이 안에서 직원들의 일하는 방식 변화 방안을 모색하기 위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번 롯데지주의 주 1회 재택근무 도입은 신 회장이 주문한 일하는 방식 변화의 일환이다.

앞서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은 지난 19일 진행한 임원회의에서 일하는 방식 변화를 주문한 바 있다. 지난 두 달 간 일본과 한국에서의 재택근무와 화상회의 경험을 긍정적으로 평가했기 때문이다.

신 회장은 “비대면 회의나 보고가 생각보다 편리하고 효율적이라는 인상을 받았다”고 설명한 바 있다.

신 회장 스스로도 주 1회 재택근무를 시행하면서 재택근무시에는 해외 사업장과의 화상회의를 진행할 계획이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