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한화생명, 연도대상 대신 ‘랜선 보험콘서트’ 실시
2020. 07. 11 (토)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7.4℃

도쿄 29.2℃

베이징 23℃

자카르타 30.2℃

한화생명, 연도대상 대신 ‘랜선 보험콘서트’ 실시

기사승인 2020. 05. 26. 11:3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오는 28일까지 3일간 사내방송 및 FP용 모바일 앱에서 진행
최우수 업적 챔피언 수상자 기혜영 팀장, 상금 절반 대구지역에 통큰 기부
사진2. 한화생명 연도대상 대신 랜선보험콘서트 실시
한화생명은 신종 코로나 감염바이러스(코로나19)로 취소된 ‘2020년 연도대상 시상식’ 대신, 오는 28일까지 3일간 매일 오전에 랜선 보험콘서트를 진행한다고 26일 밝혔다. 이번 랜선 보험콘서트는 사내 교육방송과 FP용 어플리케이션을 통해 전국 지점으로 방송된다.

올해로 36회째인 한화생명 연도대상은 취소됐지만 우수한 영업실적을 낸 FP(재무설계사)를 축하하는 의미를 담아, 평소 궁금했던 챔피언 및 본상 수상자들의 영업비법을 공개하는 영상을 제작했다.

이번 특집 방송은 코로나19로 다소 움츠려 들었던 전국 한화생명 FP들의 갈증을 해소하고, 언택트 시대에 새로운 교류와 축하의 장이 될 예정이다.

영상 내용은 수상자 가족, 팀원들의 축하영상, 영업 에피소드는 물론, 상세한 영업노하우등 총 10여개의 다채로운 컨텐츠로 구성됐다.

올해 한화생명 보험영업 최고 영예인 ‘챔피언’은 기혜영 수원지역단 인계지점 팀장(만 48세)이 차지했다. 2015년 10월 한화생명에 FP를 시작한지 5년만이다. 지난해 거둔 보험료 매출만 34억원을 기록했으며 고객의 보험계약 체결 만족도와 완전판매를 나타내는 18회차 보험계약 유지율은 95.3%에 이른다. 기 팀장은 평균 월납 보험료 200만원 이상의 고액계약을 매주 1~2건 체결할 만큼 활동량도 많다.

기 팀장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은 대구지역에 챔피언 상금 중 절반인 1500만원을 기부 했다. 한화생명도 그 뜻에 동참해 1:1 매칭그랜트로 총 3000만원의 기부금을 조성했다.

기부는 대구지역 취약계층 어르신 580명에게 사회복지법인 가정복지회를 통해 이뤄졌다. 생필품과 보양식을 제공하고, 거주지에 소독 및 방역도 실시했다. 돌볼 가족이 없는 무보호자 노인들에게는 생계비 40만원도 별도 지원했다.

기 팀장은 “전업주부였을 때도 작지만 꾸준한 기부를 해왔고, 지금도 나이, 지역, 대상에 관계없이 도움이 필요할 곳에 작게나마 뜻을 전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영업활동을 하며 더 많은 소외된 이웃을 돕고 싶다”고 밝혔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