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LG전자, 8K 나노셀 TV 2종 출시 “프리미엄 TV시장 공략 속도”
2020. 07. 13 (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8.4℃

도쿄 18.9℃

베이징 22.2℃

자카르타 28.4℃

LG전자, 8K 나노셀 TV 2종 출시 “프리미엄 TV시장 공략 속도”

기사승인 2020. 05. 26. 14:5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나노셀
모델들이 색 표현력을 높인 프리미엄 TV ‘LG 나노셀’ TV를 소개하고 있다. /제공=LG전자
LG전자가 색 표현력을 높이는 독자 기술을 적용한 LG 나노셀 인공지능(AI) 씽큐(ThinQ) 라인업을 확대해 프리미엄 TV 시장 공략에 속도를 낸다.

LG전자는 26일 65형 화면에 8K 해상도를 구현한 나노셀 TV 신제품(모델명: 65Nano99)을 국내 출시한 데 이어 다음달 초에는 따도른 8K 나노셀 TV(모델명: 65Nano97)도 출시할 예정이다.

이에 따라 LG 나노셀 8K AI 씽큐는 지난 3월 출시된 75형 2종을 포함해 총 4종으로 늘어나게 된다. 신제품의 가격은 출하가 기준으로 65Nano99 모델이 600만원, 65Nano97 모델은 550만원이다.

나노셀 기술은 약 1나노미터(nm, 10억 분의 1미터) 크기 입자로 색 표현력을 높인다. 빛 파장을 정교하게 조정해 색을 보다 세밀하고 정확하게 표현한다. LG전자는 최상위 프리미엄 TV 라인업인 올레드 TV와 더불어 색 표현력을 높인 나노셀 TV를 앞세워 프리미엄 TV 수요를 적극 공략한다는 계획이다.

LG전자는 다음달 말까지 2020년형 나노셀 TV를 구매하는 고객에게 구입 모델에 따라 최대 100만원 상당 캐시백도 제공한다.

손대기 LG전자 한국HE마케팅담당 상무는 “올레드에서 나노셀로 이어지는 프리미엄 라인업을 앞세워 고객 선택의 폭을 넓히고 프리미엄 TV 시장을 지속 선도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