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철도공단, 터키 고속철도 사업 ‘리딩 팀코리아’ 출범
2020. 07. 04 (토)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5.8℃

도쿄 27.5℃

베이징 29.6℃

자카르타 31.8℃

철도공단, 터키 고속철도 사업 ‘리딩 팀코리아’ 출범

기사승인 2020. 05. 27. 17:2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철도공단
전만경 한국철도시설공단 부이사장(왼쪽 3번째)과 김선태 국토교통부 철도국장(왼쪽 4번째)이 27일 철도공단 수도권본부에서 터키 할칼리~게브제 고속철도 리딩 팀코리아 출범식 후 기념촬영을 하고있다./제공 = 철도공단
한국철도시설공단은 철도 관계자 4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공단 수도권본부에서 터키 할칼리~게브제 고속철도 사업수주를 위한 ‘리딩 팀코리아(Leading Team Korea)’ 출범식을 개최했다고 27일 밝혔다.

리딩 팀코리아는 철도공단이 주관하고 현대건설, GS건설, SK텔레콤 등 건설사와 한국인프라도시개발지원공사(KIND), 한국수출입은행 등 금융권이 공동 컨소시엄을 구성해 참여하며 국토교통부, 기획재정부 및 해외건설협회가 수주활동을 지원한다.

철도공단은 이날 리딩 팀코리아 출범식에서 국내 건설사, 설계사, 금융기관과 함께 터키 고속철도사업을 한국이 최초로 수주하는 민관협력(PPP) 해외철도사업 성공사례로 만들겠다는 강력한 의지를 다졌다.

터키 할칼리∼게브제 고속철도 사업은 2018년 개항한 이스탄불 신공항과 이스탄불 시내 143.5㎞ 구간을 고속철도로 연결하는 총 사업비 5조원의 민간투자 사업이다.

철도공단은 지난해 6월 터키 철도청과 사업협력 MOU를 체결한 뒤 현지 마케팅활동과 예비타당성 조사를 시행했다. 올해 하반기에 사업이 발주될 예정이다.

리딩 팀코리아 단장 전만경 인 철도공단 전만경 부이사장은 “국내 최고의 민간기업들과 정책기관들로 구성된 리딩 팀코리아의 역량을 결집해 터키 고속철도 사업수주에 최선을 다하겠다”며 “이를 통해 코로나19로 침체된 해외사업 수주시장에 단비와 같은 역할을 하겠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