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내달 37개사 1억1750만주 의무보호예수 해제
2020. 07. 14 (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6℃

도쿄 23℃

베이징 0℃

자카르타 32℃

내달 37개사 1억1750만주 의무보호예수 해제

기사승인 2020. 05. 29. 09:3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cats
일반투자자 보호를 위해 일정기간 동안 한국예탁결제원에 의무적으로 보호예수하도록 한 주식 총 37개사, 1억1750만주에 대한 보호예수가 다음 달 해제된다.

29일 예탁원에 따르면 유가증권시장에서는 SK케미칼, 메타랩스, 동원산업, 아모레퍼시픽그룹3우, 컨버즈, 흥아해운 등 6개사 2038만주가 대상이다.

코스닥시장에서는 현대사료, 센트럴바이오, 한국비엔씨, 켄코에어로스페이스, 에코캡, 마이크로디지탈, 서울바오시스, 리메드, 지엔원에너지, 경남제약, 태웅로직스, 줌인터넷 등 31개사 9712만주다.

6월 중 의무보유 해제 주식수량은 전월대비 61.1%, 지난해 동월 대비 53.2% 감소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