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은행 예적금 금리 인하 시작?…국민은행, 수신상품 금리 변경
2020. 07. 03 (금)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4℃

도쿄 23.8℃

베이징 22.4℃

자카르타 26.2℃

은행 예적금 금리 인하 시작?…국민은행, 수신상품 금리 변경

기사승인 2020. 06. 02. 18:4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KB국민은행이 예·적금 상품들의 금리를 하향 조정한다. 이는 한국은행이 기준금리를 인하데 따른 조치로, 타 은행들도 조만간 예·적금상품들의 금리 조정에 나설 것으로 예상된다.

2일 금융권에 따르면 국민은행은 이날부터 ‘국민수퍼정기예금’ 상품의 금리를 기존보다 0.30%포인트 낮춘다.

이에 따라 계약기간별 만기이자 지급식 금리는 1개월~3개월 미만 0.30%, 3개월~6개월미만 0.40%, 6개월~1년미만 0.50%, 1년~2년미만 0.60%, 2년~3년미만 0.70%, 3년 0.75%로 조정된다.

일반정기적금, KB골든라이프예금, 주택청약부금, KB국민UP정기예금 등 나머지 예·적금상품들은 오는 5일부터 하향 조정된 변경 금리가 적용될 예정이다. 이는 기준금리 인하에 따른 것이다. 앞서 한은은 지난 28일 통화정책방향 결정회의를 열고 기준금리를 기존 연 0.75%에서 0.50%로 내렸다.

국민은행 관계자는 “이번 수신상품들의 금리 조정은 한은의 기준금리 인하를 반영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