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김부겸 “임기 2년 완주해 책임지는 대표 될 것…더 큰 민주당 돼야”
2020. 08. 09 (일)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2.4℃

도쿄 30.8℃

베이징 33.3℃

자카르타 30.4℃

김부겸 “임기 2년 완주해 책임지는 대표 될 것…더 큰 민주당 돼야”

기사승인 2020. 07. 02. 15:1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기자간담회하는 김부겸<YONHAP NO-2935>
김부겸 전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16일 오후 서울 여의도 한 커피숍에서 기자간담회를 하고 있다./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 차기 당 대표 선출을 위한 전당대회에 출마하는 김부겸 전 의원은 2일 “2년 임기를 완주하는 ‘책임지는 당 대표’가 될 것”이라고 했다.

김 전 의원은 이날 보도자료를 통해 오는 9일 출마 선언에서 이 같은 입장을 담을 것이라고 발표했다.

선언에는 문재인 정부의 성공과 민주당의 확실한 재집권을 위해 ‘더 큰 민주당’이 돼야 한다는 내용도 담는다.

김 전 의원은 애초 6일 출마를 선언할 계획이었지만, 경쟁자인 이낙연 의원이 7일 출마를 선언하기로 하면서 일정을 늦췄다.

김 전 의원은 캠프에 “당내 선거인만큼 더 큰 민주당으로 가기 위해서는 상호 배려와 존중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고 알려졌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