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현장경영24시]김병숙 서부발전 사장, 여름철 전력수급 대비 발전설비 점검
2020. 08. 06 (목)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7.2℃

도쿄 28.7℃

베이징 31.1℃

자카르타 31.4℃

[현장경영24시]김병숙 서부발전 사장, 여름철 전력수급 대비 발전설비 점검

기사승인 2020. 07. 08. 06: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태안 화력발전단지 설비 체크
복구반 운영 등 비상체제 돌입
사진1
김병숙 서부발전 사장이 지난 6일 태안발전본부에서 직원들과 함께 발전설비 안전점검을 시행하고 있다./제공= 한국서부발전
김병숙 한국서부발전 사장이 여름철 전력수급 안정을 위한 현장 점검에 나섰다.

서부발전은 김 사장이 지난 6일 국내 최대 규모의 화력발전단지인 태안발전본부 방문을 시작으로 발전설비 점검을 위한 밀착경영 현장행보에 나섰다고 7일 밝혔다.

김 사장은 이날 전력수급 비상상황 보고체계와 긴급복구체계 등 비상대응 시스템을 살펴봤다. 또 여름철 기상특보에 대비한 취약개소 보강상태와 불시고장 예방을 위한 조치상태 등을 종합적으로 점검했다.

특히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장기화에 따른 방역활동 강화현황과 대체인력 운영 등 코로나19 확산 방지노력도 살폈다.

서부발전은 여름철 전력수급대책기간(7월6일~9월18일) 동안 안정적인 전력공급의 책무를 다하고자 이번 주 내로 모든 경영진들이 태안·평택·서인천·군산 등 전 사업소를 대상으로 한 1차 현장 밀착형 안전점검을 완료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아울러 이 기간 동안 본사를 포함해 전 사업소가 비상체제에 돌입한다. 또 핵심설비 신뢰도 확보를 위한 특별점검 패트롤조 운영, 자체 수급대책 상황실과 비상복구 필수요원 대기조 운영 등을 통해 안정적인 전력수급에 역량을 최대한 집중할 방침이다.

김 사장은 “전력수요가 많은 하계피크에 대비해 발전설비 정비를 사전에 마치는 등 설비 신뢰도 확보를 위해 애써준 직원들의 노고에 감사드린다”며 “무더운 여름철 국민에게 안정적으로 전력을 공급할 수 있도록 안전을 기반으로 한 철저한 설비 운영관리에 만전을 기해줄 것”을 당부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