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유쾌한 매력쟁이들” 김호중·안성훈, ‘철파엠’서 트롯형제 케미 자랑
2020. 08. 16 (일)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0.8℃

도쿄 29.2℃

베이징 23.9℃

자카르타 28.2℃

“유쾌한 매력쟁이들” 김호중·안성훈, ‘철파엠’서 트롯형제 케미 자랑

기사승인 2020. 07. 08. 09:5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김호중 안성훈 '철파엠'
가수 김호중과 안성훈이 흥겨운 트롯형제 케미를 자랑했다.

김호중과 안성훈은 8일 오전 방송된 SBS 파워FM ‘김영철의 파워FM’(이하 ‘철파엠’)에 출연했다.

이날 김호중과 안성훈은 각각 ‘할무니’, ‘공주님 (Prod. 플레이사운드)’으로 귀를 호강시키는 라이브를 선사, 청취자들에게 감성부터 안겼다.

특히 두 사람은 서로에 대한 퀴즈를 풀어가며 애정을 확인하는가 하면, “우리가 제일 사랑하는 누나”라는 질문에 대선배인 한혜진을 답하며 눈길도 끌었다.

오전부터 유쾌한 에너지를 선물한 김호중과 안성훈은 연못에 얽힌 김호중 전설, 은사님과의 추억, 다이어트, 인생곡 소개, 근황 등 다채로운 토크까지 이어갔다.

마지막으로 안성훈과 김호중은 “(앞으로) 언제든 함께하겠다. 프로미스”라며 끝까지 하이텐션으로 독보적인 존재감도 드러냈다.

‘철파엠’에서 활약한 김호중은 다양한 활동과 함께 첫 정규앨범 준비에 한창이며, 안성훈은 ‘공주님 (Prod. 플레이사운드)’으로 큰 사랑을 받고 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