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우리, 사랑했을까’ 김민준, 결혼 후 첫 작품에 “도전해보고 싶었다”
2020. 08. 09 (일)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9.8℃

도쿄 24.4℃

베이징 24.5℃

자카르타 26℃

‘우리, 사랑했을까’ 김민준, 결혼 후 첫 작품에 “도전해보고 싶었다”

기사승인 2020. 07. 08. 13:3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jtbc_우사했_포토월_김민준 (1)
‘우리, 사랑했을까’ 김민준 /사진=JTBC
‘우리, 사랑했을까’ 김민준이 결혼 뒤 첫 작품에 임하는 소감을 전했다.

8일 온라인 생중계를 통해 JTBC 새 수목드라마 ‘우리, 사랑했을까’(극본 이승진, 연출 김도형) 제작발표회가 열려 송지효, 손호준, 송종호, 구자성, 김민준, 김다솜, 김도형 감독이 참석했다.

이날 구파도 역의 김민준은 오랜만에 컴백에 대해 “짧지 않은 공백기를 가지고 있는 배우가 가장 기분 좋은 캐스팅이 감독님의 러브콜이 아닌가 싶다. 감독님의 러브콜을 받고 너무나 즐겁고 좋았다”라며 “구파도는 제가 지금 시기에 도전해보고 싶고 꼭 한 번 제대로 연기해보고 싶은 멋있는 캐릭터라 도전하게 됐다”고 말했다.

김민준은 “방송 초반엔 비주얼적인 부분도 중요해서 어떻게 다양한 모습을 보여드릴까 고민했다. 노출신도 좀 있어서 전신 태닝을 했는데 남자 배우들이 다 하얀 편은 아니라 티가 안 나더라”라고 말해 웃음을 준 뒤 “신체 훈련, 운동도 병행을 했다. 또 구파도가 가진 강인함에 대해서도 생각을 많이 했다. 의지하고 싶은 거대한 섬 같은 강인함을 표현하고 싶었다”고 설명했다.

한편 ‘우리, 사랑했을까’는 14년 차 생계형 싱글맘 노애정(송지효) 앞에 나쁜데 끌리는 오대오(손호준), 잘났는데 짠한 류진(송종호), 어린데 설레는 오연우(구자성) , 무서운데 섹시한 구파도(김민준)가 나타나면서 두 번째 인생의 시작을 알리는 로맨스를 그린다. 8일 오후 9시 30분 첫 방송.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