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박원순 유서 “모든 분에게 죄송하다”

박원순 유서 “모든 분에게 죄송하다”

기사승인 2020. 07. 10. 12:3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KakaoTalk_20200710_120447954
고 박원순 서울시장이 9일 오전 가회동 서울시장 공관을 나서기 전 작성해 서재에 남겨둔 유언장/서울시 제공
고 박원순 서울시장의 유언장이 공개됐다.

10일 서울시는 박 시장이 9일 시장공관을 나서기 전 서재에 두고 갔던 메모 형식의 유언장을 공개했다.

다음은 유언장 전문

모든 분에게 죄송하다
내 삶에서 함께 해주신 모든분들에게
감사드린다
오직 고통밖에 주지 못한 가족에게 내내 미안하다
화장해서 부모님 산소에 뿌려달라
모두 안녕

박 시장은 전날인 9일 오후 5시 17분경 경찰에 실종신고가 접수됐고, 신고가 접수된지 약 7시간만인 10일 새벽 0시 1분경 북악산 숙정문 인근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