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CJENM-딜라이브, 블랙아웃 막았다
2020. 08. 11 (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0.4℃

도쿄 28.2℃

베이징 25.4℃

자카르타 27.8℃

CJENM-딜라이브, 블랙아웃 막았다

기사승인 2020. 07. 13. 20:5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CJ ENM은 13일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의 중재에 따라 딜라이브와 2020년 방송채널 프로그램사용료 수준에 대해 합의안을 도출했다.

CJENM과 딜라이브는 프로그램 사용료 협상을 8월31일까지 협상할 계획이다. 월 31일까지 양 사 간에 기본채널 프로그램사용료 수준에 대해 서면합의에 이르지 못할 경우 양사는 과기정통부의 중재안에 따를 계획이다.

양사는 협상이 진행되는 동안 방송채널을 계속 송출하며, 정부의 중재에 성실히 임하겠다는 방침이다.

앞서 딜라이브는 CJ ENM의 ‘프로그램 사용료 인상(20%)’ 요구안을 거부했다. 이에 CJENM이 티비엔(tvN)과 엠넷(Mnet), OCN, 온스타일, 올리브(Olive) 등 13개 채널의 공급을 한꺼번에 중단하겠다고 통보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