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한화디펜스, 생산성경영 부문 국내 최초 ‘레벨 8’ 획득
2020. 08. 06 (목)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7.2℃

도쿄 27.4℃

베이징 29℃

자카르타 29.4℃

한화디펜스, 생산성경영 부문 국내 최초 ‘레벨 8’ 획득

기사승인 2020. 07. 14. 10:3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사진1 한화디펜스 PMS 인증서 전달식_최종
한화디펜스 이성수 대표이사(왼쪽)와 이진환 한국생산성본부 생산성혁신연구소장이 지난 10일 서울 장교동 한화빌딩에서 생산성경영시스템(PMS) 인증서 전달식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제공=한화디펜스
한화디펜스는 최신 기준이 적용된 생산성경영시스템(PMS) 인증 심사에서 국내 기업 최초로 ‘레벨 8’을 획득했다고 14일 밝혔다.

PMS 인증은 산업통상자원부와 한국생산성본부가 주관하는 기업 경영시스템 역량 진단 프로그램으로 생산성 향상을 위한 과제 수행 및 혁신 활동 지원 목적으로 시행되고 있다. 2006년 첫 시행된 이후 레벨 8을 획득한 기업은 한화디펜스가 처음이다.

레벨 8은 ‘환경 변화에 신속하고 유연하게 대응할 수 있는 경영시스템을 갖춘 기업’에게 주어지는 최상위 등급이다. 이번 심사에서 한화디펜스는 7개 심사 항목 중 △리더십 △혁신 △고객 △측정·분석 및 지식관리 △인적자원 △프로세스 등 6개 부문에서 레벨 8을 받으며 PMS 역대 최고 점수인 722.6점을 기록했다.

심사단은 한화디펜스가 지난해 1월 합병 완료 후, 시너지를 극대화시킬 수 있는 성장전략 수립, 업무 프로세스 혁신, 성과창출 연계 고객관리 강화, 스마트 업무 환경 구축 등 전사적인 노력을 기울인 점에 큰 점수를 줬다. 여기에 협력사와의 동반성장과 생산성 강화를 위한 실질적인 이행 프로그램도 높은 평가를 받았다.

이성수 한화디펜스 대표는 “합병 후 단기간에 프로세스, 표준통합 등 화학적 결합의 결과가 레벨 8로 증명된 것”이라며 “우리가 경험하고 추진해온 것들이 협력사나 계열사에 바람직하게 전파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