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이통3사, 현대HCN 매각 본입찰 참여
2020. 08. 13 (목)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1.4℃

도쿄 27.3℃

베이징 22.3℃

자카르타 28.6℃

이통3사, 현대HCN 매각 본입찰 참여

기사승인 2020. 07. 15. 14:5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구현모 KT
구현모 KT 대표가 15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최기영 과기정통부 장관과의 간담회에 참석하고 있다./사진=장예림 기자
이통3사가 현대HCN 매각 본입찰에 모두 참여한다.

박정호 SK텔레콤 사장, 구현모 KT 대표, 하현회 LG유플러스 부회장 등 이통3사 CEO는 15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최기영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과의 간담회에서 현대HCN 본입찰 참여 의사를 밝혔다.

박정호 SK텔레콤 사장은 간담회 이전 기자들과 만나 “인수를 하면, 규모가 커지고 좋을 것 같다”며 “합리적으로 신청하려고 한다”고 밝혔다.

KT는 KT스카이라이프를 통해 현대HCN 인수를 추진한다.

구현모 KT 대표는 “현대HCN은 도심에 있다”며 “도심은 영업하기 어려운데 영업 측면에서 도움이 되지 않을까 생각한다”고 말했다.

현재 현대HCN는 서울 서초, 동작을 비롯해 부산, 대구 등에서 사업을 진행 중인데, 현대HCN을 인수하게 되면 도심에 있는 가입자를 모으기 용이하다는 설명이다.

하현회 LG유플러스 부회장은 “그동안 계속해서 검토를 해왔고, (현대HCN 본입찰에 참여)하는 것으로 결론냈다”고 밝혔다.

한편, 현대HCN 매각을 추진하는 현대백화점그룹과 크레디트스위스(CS)는 이날 오후 2시 본입찰 접수를 마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