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서울 도림천 물 불어나 25명 고립...1시간여 만에 구조
2020. 08. 13 (목)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8℃

도쿄 26.8℃

베이징 28.8℃

자카르타 25℃

서울 도림천 물 불어나 25명 고립...1시간여 만에 구조

기사승인 2020. 08. 01. 16:2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연합

서울 영등포구 도림천의 물이 갑작스럽게 불어나 행인들이 고립됐다 무사히 구조됐다. 


1일 오후 1시 1분께 서울 영등포구 대림역 인근 도림천 산책로에서 강물이 갑자기 불어나 행인 25명이 고립됐다가 구조됐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소방대원들은 밧줄 등을 이용해 오후 2시 16분께 25명 전원을 구조했으며 부상 등 인명피해는 없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소방당국 관계자는 "도림천 옆 산책로를 지나다가 집중 호우로 수위가 갑자기 높아지면서 사람들이 고립된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