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마마무 솔라, ‘런닝맨’ 송지효 미담 공개…“멋진 언니들과 한 팀 이뤄 좋았다”

마마무 솔라, ‘런닝맨’ 송지효 미담 공개…“멋진 언니들과 한 팀 이뤄 좋았다”

기사승인 2020. 08. 03. 10:2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솔라 유튜브
마마무 솔라가 배우 송지효의 미담을 공개했다.

2일 방송된 SBS 예능 '런닝맨'에는 마마무 솔라, 이영지, 전소미, 제시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레이스는 '여동생은 못 말려'로, 각 팀은 학업 점수를 모아 여동생을 졸업시키는 게 최종 목표였고, 여동생 역할을 맡은 게스트들은 각자 개인 점수를 모아야 했다.

솔라는 송지효, 전소민과 형제였고, 유일하게 여자로만 이뤄진 팀이었다. 최약체로 꼽힌 솔라팀은 상대팀 골대에 골을 많이 넣으면 승리하는 마지막 미션 '여동생을 지켜라'에서 속수무책으로 당했다.

그러나 솔라팀은 학업 점수 1위로 최종 우승했다. 다만 솔라는 개인 점수에서 3위에 그쳐 2위까지 주는 상품을 받지 못했다.

방송이 끝난 후 솔라는 자신의 유튜브 채널 '솔라시도 solarsido' 커뮤니티를 통해 "지효 언니께서 선물을 주셨다. 마음에 걸리셨는지 직접 회사로 (보내주셨다"라며 송지효에게 받은 선물을 인증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서 솔라는 송지효에게 받은 사운드바를 안고 손 하트를 그리고 있다. 솔라가 개인 상품을 못 받은 게 마음에 걸려 사비로 똑같은 상품을 구매해 선물한 것.

솔라는 "죄송하고 감사하다. 좋은 추억이었다"면서 "멋진 언니들과 한 팀으로 만나서 너무 재밌고 좋았다"고 전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