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신중년을 위한 인문학 심화 교육’ 도서관 73곳에서 운영

‘신중년을 위한 인문학 심화 교육’ 도서관 73곳에서 운영

기사승인 2020. 08. 05. 15:3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ㅇ
문화체육관광부는 한국출판문화산업진흥원과 함께 전국 도서관 73곳에서 ‘도서관 지혜학교’ 프로그램 82건을 11월까지 운영한다고 5일 밝혔다.

‘도서관 지혜학교’는 은퇴 세대들이 우수한 인문학 심화 교육을 무료로 받을 수 있도록 전국의 인문대학과 공공도서관이 협력해 지원하는 사업이다. 올해 전국 단위로 처음 시행되는 이 사업은 인문일반 분야 프로그램 70개와 글쓰기 분야 12개가 운영된다.

인문일반 분야의 주요 프로그램은 ‘고전과 영화를 통해 본 역사의 지혜’(서울시립대·강남구립논현도서관), ‘서양 문학에서 배우는 사람의 지혜’(강릉원주대·동해시립북삼도서관), ‘역사에서 배우는 삶의 지혜’(전남대·국립아시아문화전당도서관), ‘동양고전을 통해 잃어버린 자아 찾기’(충북대·청주열린도서관) 등이다.

글쓰기 분야에서는 ‘글쓰기에서 배우는 삶의 지혜’(서울대·남동구소래도서관), ‘글쓰기로 배우는 성찰과 자기 발견의 지혜’(충남대·청주오송도서관) 등이 운영된다.

각 도서관에서는 프로그램별로 총 12회(회당 3시간)를 진행하며 지역별 상황에 따라 일부 도서관에서는 비대면 방식으로 진행한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