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배달로봇이 호텔 룸 서비스 한다…배달의민족, ‘로봇 배달 룸서비스’ 시작

배달로봇이 호텔 룸 서비스 한다…배달의민족, ‘로봇 배달 룸서비스’ 시작

기사승인 2020. 08. 06. 10:0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1
서울 광진구 호텔 에이치 헤븐(H AVENUE)에 도입된 딜리타워 모습./제공=우아한형제들
배달앱 배달의민족을 운영하는 우아한형제들은 6일 배달로봇 딜리타워가 서울 광진구에 있는 호텔 에이치 헤븐(H AVENUE) 건대점에서 ‘룸서비스’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이번 로봇 배달 룸서비스 도입으로 호텔 이용객은 배달의민족 앱을 통해 객실에서 다양한 배달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그동안 로봇 룸서비스가 단순 배달에 그쳤다면 이제는 주문·결제부터 배달까지 배달의민족 앱과 로봇으로 한 번에 이용할 수 있어 편리하다. 이용객은 호텔 내 객실마다 비치된 QR코드를 배달의민족 앱으로 스캔하면 주문할 수 있는 용품이나 음식료 등 메뉴를 볼 수 있다. 메뉴를 선택하고 결제하면 딜리타워가 문 앞까지 배달한다.

우아한형제들은 앞으로 호텔은 물론 아파트나 오피스 등 다양한 분야에 배달로봇을 활용할 계획이다.

김요섭 우아한형제들 로봇사업실장은 “호텔 이용객들이 배민 앱 하나로 주문부터 결제, 배달까지 룸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 배달 로봇의 활용 분야를 점차 넓혀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