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북한 김정은, 홍수 피해 현장 방문

북한 김정은, 홍수 피해 현장 방문

기사승인 2020. 08. 07. 12:1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회의 주재하는 김정은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 / 연합뉴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홍수 피해 현장을 방문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7일 밝혔다.

통신은 이날 “김 위원장이 황해북도 은파군 대청리의 홍수 피해 상황을 현지에서 파악했다”고 전했다.

김 위원장은 ‘국무위원장 예비 양곡’을 풀어 피해 주민들에게 공급하고, 피해 복구를 위해 전략예비물자를 해제할 것을 지시한 것으로 전해졌다.

김 위원장이 방문한 은파군은 연이은 폭우로 제방이 무너져 주택 730여동과 논 600여정보가 침수되고 살림집 179동이 붕괴했지만 인명피해는 없었다고 통신은 전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