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미국에서 또 다시 흑인 대상 총격 사망 사건 발생

미국에서 또 다시 흑인 대상 총격 사망 사건 발생

기사승인 2020. 09. 02. 05:5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LA에서 보안관이 흑인 남성 사살
검문 중 도주 과정에서 총기 소지 확인 즉시 발포
경찰의 연이은 흑인 대상 총격 사건에 미국사회 인종 간 분열 및 대결 양상 악화
흑인총격사망 항의시위
지난달 31일(현지시간) 미국 로스앤젤레스(LA)에서 흑인 남성 디죤 키지가 보안관 총격에 사망한 것이 알려진 후 시민들이 항의 시위를 하고 있다./ 사진 = LA AP=연합뉴스
미국 로스앤젤레스(LA)에서 검문에 불응하고 도주하던 흑인 남성이 소지품에서 총기가 발견된 후 보안관들로부터 총격을 받아 사망하는 사건이 발생했다.

AP 통신에 따르면 사건은 지난달 31일(현지시간)에 LA에서 차량 법규위반을 단속하던 보안관들이 자전거를 타고 가던 흑인을 검문하던 중 발생했다. 사망한 흑인은 가족들에 의해 디죤 키지(29)로 확인됐다고 CBS방송은 보도했다.

브랜든 딘 보안관은 키지가 검문 도중 자전거를 버리고 달아나자 추격하면서 검거하는 과정에서 키지가 보안관을 향해 폭력을 행사했고, 키지의 소지품이 땅에 떨어졌을 때 그 속에서 총기를 발견한 직후 발포했다며 현재 사건 조사가 진행 중이고 사실 확인 후 결과를 발표할 것이라고 말했다.

사건이 알려지자 100명 이상의 시민이 보안관실로 행진하면서 “정의가 없으면 평화도 없다” 등의 구호를 외쳤다.

미국에서 경찰의 흑인 대상 총격 사건이 잇달아 발생하면서 인종차별 항의 시위가 전국적으로 확산되고 있다. 지난달 23일 위스콘신주 커노샤에서 흑인 남성 제이콥 블레이크가 자녀들이 보는 앞에서 경찰이 쏜 총에 맞아 하반신이 마비되는 사건이 발생한 후 불과 며칠 만에 또다시 흑인 대상 총격 사망 사건이 발생하면서 항의 시위는 더욱 격화할 것으로 예상된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