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한정애 “추경, 추석 전 집행하려면 18일 데드라인”

한정애 “추경, 추석 전 집행하려면 18일 데드라인”

기사승인 2020. 09. 15. 10:2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clip20200915102338
더불어민주당 한정애 신임 정책위의장이 지난 1일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연합
한정애 더불어민주당 정책위의장은 15일 4차 추가경정예산안과 관련 “추석 전 집행을 위해선 18일이 추경안 처리 데드라인”이라면서 야당에 조속한 처리를 요청했다.

한 의장은 이날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서 “특히 지원 사각지대인 특수고용직을 위한 긴급고용안정지원금은 하루 지급 인원이 약 10만명 수준”이라며 “이를 고려하면 24일엔 지급을 개시해야 하고 역산하면 18일에는 추경안이 통과돼야 가능하다”고 말했다.

그는 모든 국민 통신비 2만원 지급 방침에 대해선 “비대면 온라인 경제활동 증가로 이동통신 사용이 증가했고 대다수 가구에서 소득이 감소한 상황에서 통신비는 가계 부담으로 작동한다”면서 “가계 고정지출을 줄이고 국민의 통장잔고를 많지는 않지만 늘게 해드리는 효과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