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빅톤 한승우, 첫 온택트 스테이지 ‘우야한 세계’ 성료

빅톤 한승우, 첫 온택트 스테이지 ‘우야한 세계’ 성료

기사승인 2020. 09. 21. 09:0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한승우_캡처
빅톤(VICTON)의 한승우가 첫 단독 온택트 스테이지를 성료했다./제공=플레이엠
그룹 빅톤(VICTON)의 한승우가 첫 단독 온택트 스테이지를 성료했다.

한승우는 지난 20일 낮 12시 글로벌 플랫폼 마이뮤직테이스트를 통해 생중계된 첫 번째 단독 온택트 스테이지 ‘우야한 세계’를 개최해 글로벌 팬들을 만났다.

한승우가 자신만의 세계를 보여줄 것을 예고했던 온택트 스테이지 ‘우야한 세계’에서 한승우는 퍼포먼스, 보컬, 입담 등을 두루 갖춘 ‘올라운더’의 매력을 120여 분의 시간 동안 펼쳐 보였다.

‘우야한 세계’의 화려한 막이 오르고, 한승우는 인기 콘텐츠 ‘문명특급’의 ‘연반인’ 재재와 만났다. 재재의 유쾌한 진행 아래 한승우의 숨겨진 토크 순발력과 재치가 더욱 빛났다 한승우는 토크와 게임 코너에서 질문에 세심히 답하고 표정 맞추기, ‘부캐’ 상황극을 펼치는 등 팬들과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이후 한승우는 홀로 이날 최초 공개하는 발라듣곡 ‘저.별.아’를 비롯해 ‘원해’ ‘철부지’ ‘포레스트(forest)’ ‘피버(Fever)’ ‘새크리파이스(Sacrifice)’ 등 솔로 앨범 ‘페임(Fame)’ 수록곡 퍼포먼스를 선보이며 ‘무대장인’의 면모를 과시해 팬들의 뜨거운 호응을 얻었다. 마지막 ‘답장해’ 무대를 끝으로 한승우는 뜻깊은 시간을 마무리했다.

한승우는 “‘페임’ 앨범을 통해서 이렇게 온택트 스테이지까지 꾸밀 수 있게 됐는데 정말 감사한 일인 것 같다. 여러분이 만들어주셔서 너무 감사하게 무대를 하고 있다. 아쉬운 건 여러분을 함께 만나지 못한다는 것이다”며 “늘 옆에 있어주셔서 감사드린다. 꾸준히 열심히 하는 모습을 보여드리면서 오래오래 만날 수 있는게 가장 큰 꿈이다. 약속 꼭 지키도록 하겠다”라고 전했다.

한승우는 지난 8월 첫 솔로 앨범 ‘페임’의 타이틀곡 ‘새크리파이스’로 11개 지역 아이튠즈 톱 앨범 차트에서 1위 차지하고, 국내 주요 음원차트 상위권에 진입했으며, 8만장 이상의 판매량을 기록하는 등 성공적인 활동을 마쳤으며, 최근 MBC ‘복면가왕’ 등 방송 출연으로 화제몰이를 했다.

한편 한승우는 다음 컴백을 준비 중이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