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포천 코로나 집단 발생 육군 부대, 병사 2명 추가 확진

포천 코로나 집단 발생 육군 부대, 병사 2명 추가 확진

기사승인 2020. 10. 18. 13:4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군부대 코로나19 무더기 감염
사진 = 연합뉴스
이번달 초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집단 감염이 발생한 경기도 포천 육군 부대에서 격리 중이던 병사 2명이 추가로 확진됐다고 국방부가 18일 밝혔다.

국방부는 이날 해당 병사 2명과 국방부 직할부대 소속 간부 1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아 군 내 누적 확진자수가 158명으로 늘었다고 밝혔다.

국방부 관계자는 “육군 병사 2명은 1인 격리 상태에서 격리 해제 전 검사를 받아 확진돼 추가 접촉자가 없다”면서 “국직 간부 1명도 서울의 한 대학교에 교육 파견 중이어서 군 내 접촉자는 없다”고 말했다.

이날 오전 10시 현재 포천 육군 부대 병사 5명이 완치 판정을 받아 지금까지 142명이 완치됐으며 16명이 치료를 받고 있다.

군 내 보건 당국 기준 격리자는 225명이며, 군 자체 기준에 따라 예방적 차원의 격리 인원은 1649명이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