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두바이 국제공항, 코로나19로 올해 이용객 70% 감소 전망

두바이 국제공항, 코로나19로 올해 이용객 70% 감소 전망

기사승인 2020. 10. 27. 16:4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Virus Outbreak Dubai Airport <YONHAP NO-3411> (AP)
두바이 국제공항./사진=AP 연합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유행으로 올해 두바이 국제공항 이용객이 지난해보다 최대 70% 감소할 수 있다는 전망이 나왔다.

27일(현지시간)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폴 그리피스 두바이 국제공항 최고경영자(CEO)는 현재의 코로나19 확산 상황이 지속되면 올해 이용객 수는 55~65% 감소한 3000~4000만에 그칠 것이라고 전망했다.

통상적으로 크리스마스 연휴와 새해 휴가철에는 공항 이용객이 증가하지만 유럽 등에서 코로나19가 재확산하면서 향후 이용객 회복 여부도 불투명해졌다.

그리피스 CEO는 최근 공항 이용객은 월 100만명 안팎으로, 예상치를 상회하고 있지만 최악의 경우 최대 70%까지도 감소할 수 있다고 우려했다.

또 그리피스 CEO는 출발 전 코로나19 진단 검사를 받은 승객에 대해서 격리 규제를 완화해달라고 촉구했다.

아랍에미리트(UAE)는 출발 전 코로나19 검사에서 음성 판정을 받은 경우에만 항공기를 통한 입국을 허용하고 있다.

두바이는 음성 판정을 받으면 대부분 자유롭게 입국을 허용하고 있지만 일부 국가에서 입국한 사람에게는 재검사와 자가격리를 요구하고 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